'비밀의 남자' 이시강, 강은탁 과거 알았다…이채영에 '이혼' 선언(종합)
연예 2021/01/22 20:31 입력

100%x200

KBS 2TV '비밀의 남자' 캡처 © 뉴스1

100%x200

KBS 2TV '비밀의 남자'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비밀의 남자' 이시강이 강은탁의 과거를 알았다.

22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비밀의 남자'에서 차서준(이시강 분)은 유민혁(강은탁 분)이 이태풍이었다는 사실과 한유라(이채영 분)가 이태풍과 결혼했었고 아이까지 낳았다는 것도 모두 알게 됐다.

먼저 차서준은 한유정(엄현경 분), 한유라가 자매 사이라는 것을 눈치챘다. 그는 "둘이 자매였던 거야? 근데 숨겼다는 거지"라고 생각하더니 한유라에게 전화를 걸어 저녁 식사를 하자고 제안했다. 차서준은 병원에 있던 한유라 앞에 친엄마 여숙자(김은수 분)를 등장시켰다. 이를 몰래 지켜본 차서준은 이태풍 얘기도 엿들었다.

한유라는 엄마한테 누가 문자를 보낸 거냐며 분노했고, "이태풍 아니야? 요즘 좀 잠잠하다 했더니 또 이러네?"라고 말했다. 이에 여숙자는 "태풍이 아직도 네 주변에서 얼쩡대는 거야?"라고 거들었다. 차서준은 이태풍이 한유라 주변에 있다는 말에 의심을 키워갔다. 흥신소에 의뢰해 "이태풍에 대해 알아봤냐. 춘천, 서울 다 뒤져서라도 찾아내라"라고 강조했다.

결국 차서준은 모든 사실을 알게 됐다. 그는 연인 관계인 한유정, 유민혁이 레스토랑에서 식사를 할 거라는 얘기를 엿듣고 한유라와 함께 그 곳을 찾아갔다. 합석을 제안한 차서준은 한유라를 향해 "우리 이혼할 거다. 한유라씨 우리 이혼하자"라고 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유라는 "또 이혼 얘기냐. 난 합의해 줄 생각 없다"라고 선을 그었다.

이에 차서준은 "찾았다. 한유라씨 유책사유. 과거 결혼했던 거랑 아이 낳았던 거"라고 폭탄 발언을 해 모두를 경악하게 만들었다. 한유라는 "아니다. 잘못 알고 있는 거다. 누가 날 또 모함하고 있는 것"이라고 발뺌했다. 차서준은 "유정아. 넌 어떻게 생각하냐. 왜 말을 못해? 감싸는 거냐. 네 언니라서?"라고 해 놀라움을 더했다.

차서준은 "다들 뭘 그렇게 놀라냐. 그럼 언제까지 숨길 수 있을 거라 생각했냐"라더니 "유민혁씨 우리 이혼 맡아줘라. 한유라씨에 대해 잘 알 테니까"라고 했다. 유민혁은 한유라에 대해 잘 모른다고 거짓말 했다. 차서준은 "왜 모른다는 거냐. 이태풍씨"라고 해 긴장감을 드높였다.

한편 남편 차우석(홍일권 분)이 윤수희(전 서지숙, 이일화 분)와 재회하자 주화연(김희정 분)은 비서 구천수(이정용 분)에게 "서지숙 처리할 방법 아직 생각 못했냐"라고 물으며 불안해 했다. 구천수는 "방법이 있을 것 같은데 회장님에게도 타격이 있을 거다"라고 조심스럽게 말했다. 주화연은 상관 없다며 "둘만 만나지 못하게 하면 된다"라고 밝혔다.

사내 익명 게시판에는 차우석 회장의 불륜설이 올라왔다. 이를 알게 된 차우석은 분노했지만 윤수희에게 피해가 갈까 걱정돼 그를 만나지 못했다. 이 가운데 윤수희 딸은 엄마를 찾아가 "차우석 회장님이랑 무슨 사이냐"라며 "유부남 만나는 거냐. 어떻게 이럴 수 있냐"라면서 실망감을 표했다.

주화연은 계획대로 움직였다. 바로 회장실로 향해 "사진 속 여자 누구냐. 설마 서지숙이냐. 당신 결국 그 여자 다시 만난 거냐"라고 했다. 차우석은 "아니다. 그 사람 다른 사람이다. 윤수희다"라고 발뺌했다. 이에 주화연은 "당신 서지숙 못 만나서 닮은 여자라도 만나겠다는 거냐. 해도 해도 너무하다"라며 "이번에도 26년 전처럼 서준이랑 날 버리고 떠날 생각이냐. 다른 건 몰라도 부끄럽지 않은 아버지였음 좋겠다"라고 언성을 높였다.

회장실에서 나온 주화연은 "이렇게까지 했는데 당신이 서지숙을 계속 만날 수 있겠어? 근데 윤수희라고? 끝까지 보호하겠다 이거지. 서지숙 생각하는 건 여전하네"라고 생각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