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현정 소속사' 아이오케이, 男아이돌 론칭…음원사업 첫발
연예 2021/01/21 10:15 입력

100%x200

아이오케이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종합 엔터테인먼트 아이오케이(IOK)가 음원사업부를 출범한다.

아이오케이는 21일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글로벌 음원사업과 뮤지션 관리를 위해 음원사업부를 신규 사업부서로 신설했다"고 밝혔다.

아이오케이는 최근 남자 아이돌 그룹 결성 및 런칭 등을 진행중이며, 해당 프로젝트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전문가를 영입하는 등 발 빠른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음원사업부 신설은 종합 엔터테인먼트 회사로 한 단계 더 도약하기 위한 아이오케이의 올해 첫 번째 행보로, 해당부서를 통해 직접 런칭한 남자 아이돌 그룹을 새롭게 선보일 예정이다.

더불어 아이오케이는 이날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채널을 통해 'IOK MUSIC 2021 NEW PROJECT POSTER #1'라는 이름의 포스터 이미지를 공개, 많은 관심을 불러모았다. 공개된 포스터 속에는 마이크가 어딘지 정확하게 알 수 없는 공간에 놓여 있는 이미지로 아이오케이 음원사업부의 새로운 프로젝트를 암시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아이오케이 장진우 대표는 "올해 첫 신규 프로젝트로 음원 사업이 첫발을 내딛게 됐다"며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만큼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아이오케이는 체계적인 아티스트 매니지먼트와 콘텐츠 크리에이터 역량을 가진 글로벌 종합 엔터테인먼트 기업으로 소속연예인으로는 고현정, 조인성, 이영자, 김숙, 장윤정, 붐 등이 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