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단비 28득점 12리바운드' 신한은행 2연승…하나원큐 8연패
스포츠/레저 2021/01/20 21:04 입력

100%x200

신한은행 김단비가 20일 하나원큐와의 경기에서 슛을 시도하고 있다.(WKBL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나연준 기자 = 신한은행이 김단비의 활약을 앞세워 하나원큐를 8연패로 수렁에 빠트렸다.

신한은행은 20일 인천 도원체육관에서 열린 KB국민은행 Liiv M 2020-2021 여자프로농구(WBKL) 부천 하나원큐전에서 67-61로 승리했다.

2연승을 달린 신한은행은 12승9패로 3위 자리를 탄탄히 했다. 8연패를 당한 하나원큐는 4승17패로 최하위에 머물렀다.

신한은행 김단비는 28득점 12리바운드로 맹활약, 팀 승리를 이끌었다. 한엄지는 15득점, 유승희는 9득점으로 힘을 보탰다.

하나원큐에서는 양인영이 16득점, 강이슬이 12득점 7리바운드로 활약했지만 팀 패배로 빛이 바랬다.

김단비는 1쿼터부터 경기를 지배했다. 1쿼터에만 혼자서 13득점을 올리며 하나원큐를 압도했다. 김단비는 2쿼터에도 6득점을 보탰고 신한은행이 34-33으로 1점 앞서갔다.

신한은행은 후반전에도 근소하게 리드를 유지했다. 4쿼터 중반까지 61-55로 앞서가던 신한은행은 김단비의 3점슛이 폭발, 9점 차로 달아났다. 결국 신한은행은 하나원큐의 추격을 뿌리치고 승리를 챙겼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