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버닝썬 제보자' 김상교, "소녀시대 효연이 마약한 여배우 봤다"
연예 2021/01/14 17:31 입력

100%x200

효연, 김상교 인스타그랩 캡처© 뉴스1



(서울=뉴스1) 김동은 기자 = 버닝썬 사태 제보자 김상교씨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걸그룹 소녀시대 출신 효연이 버닝썬에 연루되었다고 언급했다.

김씨는 "버닝썬 관계자에게 폭행을 당한 그날 마약을 한 여배우가 H인지 G인지 효연이 목격했다"는 게시글을 업로드 했다.

또한 버닝썬과 관계있는 여러 인물들을 재조명하며 "버닝썬 관련 연예인 수 십명이 (자신에 의해) 밝혀질 건지, 아니면 직접 사과하고 용서받을지 선택하라"며 엄중히 경고했다.

김상교씨는 클럽 버닝썬 폭행 사건의 피해자고 지난 2018년 11월 버닝썬과 경찰의 유착 의혹을 폭로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