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골든디스크] 노을·마마무, 디지털 음원 본상 수상
연예 2021/01/09 17:56 입력

100%x200

그룹 노을이 9일 오후 경기도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언택트로 진행된 '제35회 골든디스크 어워즈 with 큐라프록스' 디지털 음원 부문 포토월 행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골든디스크어워즈 사무국 제공) 2021.1.9/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100%x200

그룹 마마무가 9일 오후 경기도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온택트로 진행된 '제35회 골든디스크 어워즈 with 큐라프록스' 디지털 음원 부문 포토월 행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골든디스크어워즈 사무국 제공) 2021.1.9/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그룹 노을과 마마무가 디지털 음원 본상인 베스트 디지털 송의 주인공이 됐다.

9일 오후 진행된 '35회 골든디스크 어워즈'에서 노을과 마마무는 베스트 디지털 송을 수상했다.

노을은 "뜻깊은 상을 받아 감사하다"며 "시상식장에서 진영이 형을 만난적이 없는데 오늘 같은 공간에 있을 수 있어 감회가 새롭고 감사하다는 말씀 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이어 "항상 우리를 위해서 노력하는 소속사 식구들, 스태프들, 작곡가 팀, 팬 고맙다. 앞으로도 위로와 공감이 되는 음악 열심히 부드도록 하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마마무는 "수상하게 돼 영광이고 감사하다. 소속사 분들, 팬들 고맙다"라며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감사합니다"라고 인사했다.

한편 '골든디스크 어워즈'는 1986년 1회를 시작으로 35년간 이어져오고 있다. 방송은 JTBC, JTBC2, JTBC4에서 생중계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