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두나·알랭 샤바 힐링 여행기…'#아이엠히어' 1월14일 개봉
연예 2020/12/31 10:01 입력

100%x200

'#아이엠히어' 포스터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영화 '#아이엠히어'(감독 에릭 라티고)가 내년 1월14일 개봉한다.

31일 배급사에 따르면 '#아이엠히어'는 2021년 1월14일 개봉을 확정 지으며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아이엠히어'는 SNS를 통해 알게 된 'SOO'(배두나 분)를 만나기 위해 무작정 한국행을 택한 프렌치 직진남 '스테판'(알랭 샤바 분)이 도착하자마자 겪게 되는 좌충우돌 힐링 여행기를 담은 작품으로, 각국을 대표하는 배우 알랭 샤바와 배두나, '언터쳐블: 1%의 우정' 제작진이 만났다.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드넓게 펼쳐진 프랑스 자연과 이와는 상반 되는 서울의 이색적인 풍광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살짝 미소를 머금은 채 캐리어를 끌고 서울 도심을 걷고 있는 스테판의 모습은 인친 SOO와의 만남을 위해 무작정 한국을 찾은 스테판의 설렘을 엿볼 수 있다. '프렌치 러버의 힐링 여행이 시작된다'라는 카피도 스테판이 경험하게 될 서울 여행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여기에 SNS 프레임 속 어딘가를 응시하고 있는 SOO의 모습은 미스터리한 느낌을 자아내며 스테판과 만나기로 한 날 약속 장소에 나타나지 않은 채 연락 두절된 이유가 무엇인지 궁금증을 자극하며 관람 욕구를 높이고 있다.

한편 '#아이엠히어'는 2021년 1월14일 개봉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