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리는 사이' 오마이걸 유아 "하니·츄, 잘 달리고 체력 좋더라"
연예 2020/12/08 11:44 입력

100%x200

오마이걸 유아/엠넷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그룹 오마이걸 유아가 체력이 좋은 멤버로 하니와 츄를 꼽았다.

8일 오전 11시 엠넷 '달리는 사이'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려 선미, EXID 하니, 오마이걸 유아, 이달의 소녀 츄, 박소정 PD가 참석했다.

이날 유아는 '체력이 가장 좋은 멤버'에 대해 "일단 저는 아니고, 희연(하니)언니가 정말 잘 달리고 달리는 비법도 알려줬다"고 밝혔다. 이어 "그리고 막내 츄가 팔팔한 힘을 달리기에 쏟은 것 같아서 기억에 남는다"고 전했다.

하니는 달리기의 매력에 대해 "너무 많아서 하나를 꼽기 어려운데 제가 생각하는 지금 떠오르는 건 삶과 닮은 것 같다는 점이다"며 "달리면서 삶에 대한 물음표에 대해 느낌표를 얻어갈 수 있다는 점이 달리기 매력"이라고 했다. 이어 "프로그램 하면서 힘든 점은 전혀 없었고 너무 즐거웠다. 너무 행복했다"고 강조했다.

한편 '달리는 사이'는 K팝을 대표하는 20대 여자 아이돌들이 하나의 '러닝 크루'가 되어 산과 바다로 둘러싸인 국내의 아름다운 러닝 코스를 찾아 달리는 런트립(RUN-TRIP)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러닝 디제이 장윤주와 함께 선미, EXID 하니, 오마이걸 유아, 청하, 이달의 소녀 츄가 함께 달린다.

오는 9일 오후 7시50분 첫 방송.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