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사나 측 "최근 청하와 접촉…멤버 전원 코로나19 검사"
연예 2020/12/07 17:22 입력

100%x200

트와이스 사나/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그룹 트와이스 사나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청하와 접촉해 검사를 받았다.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7일 오후 뉴스1에 "청하와 최근 접촉을 가진 것으로 파악된 트와이스 멤버 사나는 물론 함께 활동하며 사나와 동선이 겹친 트와이스 멤버들과 스태프들 역시 이날 오후 선제적으로 검사를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당사는 결과에 따라 방역 당국의 지침을 준수하며 향후 필요한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현재 트와이스 멤버들과 스태프들은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는 상황이다.

앞서 이날 오전 청하 소속사 MNH엔터테인먼트는 "청하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활동을 전면 중단하고 자가격리에 돌입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