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MA, 오늘 비대면 개최…BTS·NCT·트와이스 등 ★ 총출동
연예 2020/12/06 07:00 입력

100%x200

MAMA© 뉴스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아시아 음악 시상식 '2020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이하 '2020 MAMA')가 6일 비대면으로 개최된다.

'2020 MAMA'는 이날 오후 6시부터 엠넷 생중계로 안방 시청자들을 찾는다. 아시아 3개 지역을 순회하는 'MAMA WEEK', 4만 관객 규모의 돔 공연장 개최 등 차별화된 시도에 나섰던 MAMA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 속에 처음으로 비대면으로 치를 올해는 과연 어떤 모습을 보여 줄 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날 '2020 MAMA'에는 미국 빌보드 1위에 빛나는 방탄소년단을 비롯해 글로벌 아이돌 그룹 NCT, 몬스타엑스, 트와이스,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세븐틴, 마마무, 갓세븐, 아이즈원, 트레저, 스트레이키즈, 엔하이픈, 에이티즈, 오마이걸, 크래비티, 더보이즈 등이 총 출동한다.

'2020 MAMA'는 올해 비대면으로 치러지는 만큼 현장에서 보는 것 같은 혁신적인 무대를 계획 중이다. '2020 MAMA'는 VR(가상현실), AR(증강현실), XR(확장현실) 등의 기술을 총망라 하는 것은 물론, 온라인으로 관객을 초대하는 비대면 관객 영상통화 시스템, 실사를 기반으로 입체 영상을 입히는 볼류메트릭(Volumetric)까지 각종 첨단 기술을 도입했다. CJ ENM Tech&Art사업부는 해당 기술을 구현할 수 있도록 오랜 준비 기간을 거쳐 시스템을 구축하고 최적화 하였으며, 전문 인력 구성도 마쳤다는 후문이다.


[email protected]@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