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예나 빠진 대한항공, OK금융그룹 3-1로 꺾고 2위 바짝 추격
스포츠/레저 2020/12/03 21:38 입력

100%x200

V리그 대한항공이 OK금융그룹을 3-1로 꺾었다. (KOVO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황석조 기자 = 프로배구 대한항공이 외국인 선수 없이 OK금융그룹을 꺾었다.

대한항공은 3일 안산상록수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도드람 V리그 남자부 OK금융그룹전에서 3-1(25-18, 21-25, 25-19, 25-17)로 승리했다.

이로써 8승4패 승점 23점이 된 3위 대한항공은 승점 24점의 2위 OK금융그룹(9승3패)과 차이를 1점으로 좁혔다.

이날 대한항공은 외국인 선수 비예나가 무릎 통증으로 결장했으나 국내선수들이 분전했다.

정지석과 임동혁이 각각 21점을 기록했으며 곽승석도 19점을 올렸다. 반면 OK금융그룹은 펠리페가 12점, 전병선이 10점에 그치는 등 전반적으로 난조를 보였다.

1세트를 25-18로 여유 있게 잡아낸 대한항공은 2세트를 내줬지만 3세트, 초중반부터 압도적인 화력을 자랑하며 일찌감치 승기를 잡았다.

이어 분위기를 탄 대한항공은 4세트에서도 8-8 상황에서 리드를 가져온 뒤, 이후 줄곧 앞서나간 채 8점차 승리의 마침표를 찍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