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KT, 2021년 스프링캠프 부산 기장서 개최
스포츠/레저 2020/11/22 14:58 입력

100%x200

이숭용 KT 단장(좌)과 부산 기장군 도시관리공단 이상현 마케팅팀장(우)이 협약을 맺는 장면. (KT 위즈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황석조 기자 = 프로야구 KT 위즈가 2021년 스프링캠프를 부산 기장에서 개최한다.

KT는 22일 "지난 12일, 부산 기장군 도시관리공단과 상호발전 협력에 관한 업무 협약을 맺고 내년 시즌 (스프링캠프에서) 기장-현대차 드림볼파크의 메인경기장을 포함한 보조 연습장, 훈련 장비 등 부대 시설을 사용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이어 "기장군과 협력해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지역 소외계층 및 유소년 대상 스포츠행사에도 적극 참여하기로 의견을 모았다"고 덧붙였다.

KBO리그 10개 구단들은 일반적으로 해외에서 스프링캠프를 진행한다. 하지만 전 세계적으로 여전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심각한 상황이라 이번에는 대부분 구단이 해외 이동 없이 국내 스프링캠프를 계획하고 있다.

이숭용 KT 단장은 "코로나19로 인해 해외 스프링캠프를 진행하지 못하는 어려운 시기에 기장-현대차 드림 볼파크를 사용할 수 있게 배려해 준 기장군 관계자들에게 감사하다. 기장군은 야구장 및 웨이트 트레이닝 시설 등 선수들이 훈련에 열중할 수 있는 야구 인프라를 갖춘 최적의 국내 스프링캠프 장소로 내년 시즌 더 높은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시발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야구 팬들과 함께하는 야구 클리닉 개최 등 지역 야구 활성화에 기여하도록 할 것"이라고 전했다.

박승하 기장군 도시관리공단 이사장은 "KT가 내년 시즌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도록 지역 적극 지원하겠다. 향후 야구 저변 확대와 지역 생활체육 활성화를 위한 지속적인 협력관계를 이어가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 협약에 따라 KT는 1차 스프링캠프를 기장-현대차 드림 볼파크에서 진행하고 전술 훈련 및 평가전 등이 열리는 2차 캠프는 울산 문수야구장에서 진행한다.

한편, 퓨처스팀은 내년 시즌 익산에서 스프링캠프를 진행할 예정이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