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S] 걸그룹 이달의소녀 5차전 시구…애국가는 성악가 황영택
스포츠/레저 2020/11/22 10:37 입력

100%x200

이달의 소녀 츄가 8일 오후 서울 장충동 신라호텔에서 열린 '2020 브랜드 고객충성도 대상' 시상식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0.6.8/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황석조 기자 = 걸그룹 이달의 소녀가 한국시리즈 5차전 시구·시타에 나선다. 전 휠체어 테니스 국가대표였던 성악가 황역택씨는 애국가를 부른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오는 23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리는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한국시리즈 두산 베어스-NC 다이노스간 5차전 시구·시타를 이달의 소녀 멤버인 츄와 희진이 맡는다고 발표했다.

이달의 소녀는 '우리는 매달 새로운 소녀를 만난다'라는 독창적인 슬로건의 신개념 데뷔 프로젝트로 화제를 모은 12인조 걸그룹이다.

지난 10월 발매한 세 번째 미니앨범 '미드나잇'이 빌보드 메인 차트인 빌보드 200에 진입하는 등 글로벌 아이돌로 존재감을 과시중이다.

애국가는 성악가 황영택씨가 부른다.

전 휠체어 테니스 국가대표인 황영택씨는 2018년 평창동계패럴림픽 개회식에서 애국가를 제창한 바 있다. 지난해 올해의 장애인상 대통령상을 수상한 황영택씨는 현재 각종 방송에 출연하며 강연과 연주를 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