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토' 태연, 에이스 아니었다 "고집 안 부릴게요…막귀 인정"
연예 2020/11/21 20:30 입력

100%x200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소녀시대 태연은 에이스가 아니었다.

태연은 21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에서 엉뚱한 오답으로 멤버들에게 혼란을 줘 웃음을 줬다.

이날 태연은 걸스데이의 첫 제시곡인 '링마벨'을 들으면서 대세와 다른 답으로 멤버들을 혼란스럽게 했다. 계속되는 태연의 주장에 신동엽은 "우리 생각보다 훨씬 빨리 (태연의)분장 볼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고 멤버들은 박수를 쳤다.

붐 역시 "태연 씨는 에이스가 아니었습니다"라고 밝혔고, 김동현은 "우리 가까워졌다"고 말해 웃음을 줬다.

결국 태연은 첫번째 라운드가 끝난 후 멤버들과 쪽갈비 2인분을 먹던 중 "고집 안 부리겠다, 막귀 인정"이라고 말하며 멋쩍어 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