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M "객관적으로 미술 재능 없어…BTS 열심히 할 것" 웃음
연예 2020/11/20 12:07 입력

100%x200

그룹 BTS(방탄소년단)의 RM이 20일 오전 서울 동대문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 새 앨범 'BE (Deluxe Edition)' 발매기념 프레스 기자회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방탄소년단의 새로운 이야기를 담은 'BE'는 지금까지 선보인 정규 시리즈 앨범과는 다른 형태의 앨범이다. '~이다' '존재하다'라는 뜻의 'BE'는 형태를 규정짓지 않고 열린 의미를 가진 단어인데, 방탄소년단은 이번 앨범으로 지금 이 순간에 느끼는 솔직한 감정과 생각, 나아가 앞으로 계속 살아가야 하는 '우리'라는 존재에 관한 이야기를 전한다. 2020.11.20/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 RM은 작가 데뷔에 대한 생각은 없다고 밝혔다.

방탄소년단은 20일 오전 11시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 알림 1관에서 '비 (BE) (디럭스 에디션)' 발매 기념 글로벌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평소 여러 미술관 전시회를 다니고 있음을 밝혀온 RM은 이날 '작가 데뷔 생각이 있느냐'는 질문에 "저는 우선 최근에 국립현대미술관 덕수궁관에서 열리는 박래현 전시가 너무 좋았다. 여러 상황에 가려져있던 분인데 개인적으로 감동하고 왔다"고 운을 뗐다.

그는 이어 "제 아버지가 만화를 꿈꾸셔서 재능은 있지만, 저는 객관적으로 재능이 없어서 BTS를 열심히 하겠다"며 "전혀 없다"며 웃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20일 오후 2시(한국시간) '비'를 전 세계 동시에 발표한다. '비'는 코로나19 대유행(팬데믹)으로 인해 모두가 무력감을 느끼는 현 상황에서, 불안하고 두렵지만 '그럼에도 이겨내야 한다'는 복잡한 감정을 꾸미지 않고 담았다. 일곱 멤버는 2020년, 지금을 살아가는 솔직한 감정과 생각, 나아가 앞으로 계속 살아가야 하는 '우리'라는 존재에 대해 이야기한다.

타이틀곡 '라이프 고즈 온'(Life goes on)은 감성적인 어쿠스틱 기타 사운드가 특징인 얼터너티브 힙합(Alternative Hip Hop) 장르의 곡으로, 가사에는 열심히 달리다가 멈춰 설 수밖에 없는, 원치 않는 상황에 맞닥뜨렸지만 '그럼에도 삶은 계속된다'라는 위로의 메시지를 담았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