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파엠' 배성우 "동생 배성재, 라디오 나간대도 싫다고 해"
연예 2020/10/30 08:34 입력

100%x200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 보이는 라디오 캡처©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배성우가 동생 배성재 SBS 아나운서가 진행하는 라디오 프로그램에 나가려고 했으나, 동생의 반대로 나가지 못했다고 했다.

30일 오전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서 DJ 김영철은 '배성재의 텐' 스태프가 배성우의 라디오 출연을 부러워했다고 전했다.

배성우는 "내가 나간다고 했는데 동생이 싫다고, 그런 얘기 하자 말라고 하더라"라 말했고, 권상우는 "두 형제는 서로 배척하는 분위기"라고 농담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SBS 금토드라마 '날아라 개천용'은 30일 오후 10시 처음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