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세븐 영재 학폭설…JYP "정확한 사실 관계 파악해 입장 밝힐 것"
연예 2020/10/21 09:25 입력

100%x200

갓세븐(GOT7) 영재© News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그룹 갓세븐 영재에게 학교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누리꾼(네티즌)이 등장,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가 입장을 밝혔다.

JYP엔터테인먼트는 21일 뉴스1에 "정확한 사실 관계를 조속히 파악하여 입장을 발표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누리꾼 A씨는 지난 20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학창 시절 영재에게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글을 남겼다.

A씨는 영재와 같은 목포기계공업고등학교를 다녔으며 영재가 청각장애와 지적장애가 있는 자신을 구타하고 금품을 갈취했다고 주장했다.

이 글이 퍼지자 JYP엔터테인먼트는 영재에게 사실 관계를 파악, 곧 입장을 정리해 발표할 예정이다.

영재는 지난 2014년 갓세븐으로 데뷔했다. 국내는 물론이고 일본 등 해외에서도 큰 사랑을 받으며 한류 스타로 성장했다.


[email protected]@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