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제니 "母 이정재 팬, '모래시계' 보고 내 이름 지어"
연예 2020/10/17 21:49 입력

100%x200

JTBC '아는 형님'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제니가 자신의 이름은 드라마 '모래시계' 속 이정재 캐릭터에서 유래한 것이라고 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 블랙핑크 제니가 자신의 이름이 지어진 비화를 밝혔다.

이날 제니는 "내 이름은 순수 한국어"라며 "어머니가 이정재 선배님 팬이었는데, 당시 '모래시계' 속에서 백재희 캐릭터를 연기하는 걸 보고 나중에 아들을 낳으면 재희라고 지어야겠다고 생각했다더라. 그런데 딸이라 제니가 됐다"라고 말했다.

이어 "나중에 이정재 선배님을 만날 일이 있어서 말씀을 드렸는데, 어머니가 팬인 거에 놀라면서 무척 좋아해주셨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아는 형님'은 이성 상실, 본능 충실 형님학교에서 벌어지는 세상의 모든 놀이를 다룬다.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