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여정, 16일 부친상 "가족장으로 조용히 치를 것"
연예 2020/10/17 17:01 입력

100%x200

배우 조여정© News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배우 조여정이 부친상을 당했다.

17일 소속사 높은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뉴스1에 "조여정의 부친이 지병으로 전날 별세했다"라고 밝혔다.

고인의 빈소는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쉴낙원 경기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장례는 코로나19 여파로 가족장으로 조용히 치른다.

조여정은 현재 슬픔 속에 빈소를 지키고 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