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근, 가짜 UN 경력 의혹에 'UN 여권'으로 반박 "허위 사실 유포 고소"
연예 2020/10/12 07:53 입력

100%x200

이근 대위 유튜브 영상 갈무리 © 뉴스1

100%x200

이근 인스타그램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해군 예비역 대위 이근이 자신과 관련된 의혹 제기에 관련해 강경 대응의 뜻을 밝혔다.

이근은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이근대위 #이근 #KENRHEE #ROKSEAL #UDTSEAL #UDT"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허위 사실 유포 고소합니다"라는 글을 게시했다.

글과 함께 게시된 사진 속에는 비행기 안에서 UN 여권을 테이블 위에 올려둔 모습이 담겼다.

앞서 유튜버 김용호씨는 지난 11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영상을 통해 이근이 UN 근무 경력이 없는데 UN 근무 경력을 거짓말하고 다닌다고 주장했다.

김용호씨는 이근을 만났다는 한 여성의 제보 내용과 함께 이 여성이 이근으로부터 'UN 외교관'이라고 적힌 명함을 받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김용호씨는 이근의 프로필에 UN 경력이 없다고 지적하며 "실제로 UN에서 근무했다면 이렇게 자랑하기를 좋아하는 사람이 자기 경력에 'UN 근무'를 안 써놨을까"라며 "프로필에 없는 UN근무 경력을 여자에게 왜 소개하는가"라고 의문을 제기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