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 심진화♥김원효, 강렬한 키스 퍼포먼스로 1승
연예 2020/10/03 18:45 입력

100%x200

KBS 2TV '불후의 명곡'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코미디언 심진화 김원효 부부가 '불후의 명곡' 1승을 거뒀다.

3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에서는 한가위 개그 스타 부부 특집이 펼쳐졌다.

이날 첫 번째 순서는 심진화 김원효 부부였다. 김신영은 심진화의 노래 실력을 극찬했다. 심진화는 이은형 홍윤화를 라이벌로 지목했다. 이은형은 "리허설을 봤는데 저 옷이 끝이다"라고, 홍윤화는 "추석 특집이 맞다. 놀러 왔더라"라고 응수하며 경쟁심에 불을 지폈다. 두 사람은 '밤이면 밤마다'를 선곡했다. 신나는 무대는 과감한 키스로 마무리되었다.

김지혜 박준형이 뒤를 이었다. 박준형은 개그 부부 특집이 아닌 평소의 '불후의 명곡'을 생각하며 '개여울'을 선곡했다고 밝혔다. 김지혜는 "다른 분들은 사랑 얘기, 명절 얘기, 가족 얘기를 주제로 했는데 우리는 이혼이 주제다"라며 진지하고 슬픈 무대를 예고했다. 김지혜 박준형은 부부의 화음을 자랑하며 다른 출연자들을 놀라게 했다. 윤형빈은 "소름이 돋았다. 압도되는 느낌이었다"고 감탄했다.

판정단의 선택은 심진화 김원효 부부였다.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