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나귀 귀' 오중석, 지각 오명 벗고 제시간 출근 "댓글 보며 반성"
연예 2020/09/27 17:17 입력

100%x200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사진작가 오중석이 다시는 지각을 하지 않을 것이라고 다짐했다.

27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 직원들은 촬영 현장에 모여있던 중 제시간에 출근한 오중석을 보고 놀랐다.

놀라기는 MC들도 마찬가지였다. 전현무는 "처음에는 네 시간 지각했는데 점점 일찍 온다"며 놀라워했다.

오중석은 "댓글을 보면서 더 이상 늦으면 안 된다고 생각했다"며 "밤을 새더라도 늦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는 일할 맛 나는 일터를 만들기 위한 대한민국 보스들의 자발적 자아성찰 프로그램이다. 매주 일요일 오후 5시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