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오마이걸, 자취방에서도 남다른 텐션…흥 폭발 일상
연예 2020/09/26 23:39 입력

100%x200

MBC '전지적 참견 시점'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오마이걸 멤버들이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남다른 텐션을 드러냈다.

26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자취 생활을 함께 하고 있는 오마이걸 승희 비니 미미 아린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오마이걸의 매니저는 이번 '전참시'에 출연한 것에 대해 "오마이걸이 청순한 이미지인데 방송을 통해 특이하고 이상한 친구들이라는 걸 시청자들이 알게되시면 충격을 받지 않을까"라고 걱정을 하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매니저의 말대로 오마이걸 멤버들은 두 사람 이상이 모이자 치솟는 텐션을 주체하지 못했다. 특히 비니의 집에 모인 네 사람은 밥을 먹기 전에 녹차 케이크를 먹는가 하면 식탁 앞에서 기타를 치면서 남다른 흥을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