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수사' 곽도원 "첫 코미디 어려워…더 도전하고 싶다"
연예 2020/09/25 16:19 입력

100%x200

국제수사/쇼박스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곽도원이 '국제수사'에서 처음 코미디 연기에 도전한 소감을 밝혔다.

곽도원은 25일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국제수사'(감독 김봉한) 언론시사회에서 "'국제수사'는 볼거리가 많은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어디 다닐 수도 없는데 영화를 보시면 눈호강할 수 있는 그런 영화가 아닐까 한다"고 관전 포인트를 짚었다.

또 곽도원은 "코미디는 어렵구나 생각이 든다. 더 열심히 노력해겠다는 생각도 든다"며 "작품마다 완벽한 연기를 위해 최선 다하려고 노력하지만 영화를 보고나면 후회를 한다. 코미디 연기에 도전하고 싶고 더 열심히 해야겠다 자책도 하게 되고 반성도 하게 된다"고 덧붙였다.

한편 '국제수사'는 난생처음 떠난 해외여행에서 글로벌 범죄에 휘말린 촌구석 형사의 현지 수사극으로 곽도원, 김대명, 김희원, 김상호가 출연한다. 오는 29일 개봉.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