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10월 콘서트, 오프라인 취소…온라인만 진행
연예 2020/09/25 14:41 입력

100%x200

방탄소년단/빅히트엔터테인먼트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BTS)가 10월 예정됐던 오프라인 콘서트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취소한다.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25일 팬 커뮤니티 위버스 공지를 통해 'BTS 맵 오브 더 솔 원(ON:E)' 오프라인 공연과 관련, "코로나19 상황으로 많은 관객을 모실 수는 없지만 아티스트와 팬 여러분이 만날 수 있는 기회를 조금이나마 마련하고자 이번 오프라인 공연을 계획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에 따라 방역 당국이 제시하는 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아티스트와 팬 여러분 모두 안전한 환경에서 오프라인 공연을 즐기실 수 있도록 준비해오고 있다"며 "그러나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상향 이후 현재까지 집합, 모임, 행사와 관련한 제한조치가 유지되고 있고, 적용 가능한 별도 가이드라인(지침)도 없어 오프라인 공연이 사실상 어려운 실정"이라고 설명했다.

빅히트 측은 "오프라인 공연 없이 온라인으로만 본 공연을 진행하고자 한다"며 "오프라인 공연을 간절히 기대해오신 팬 여러분께 죄송하다는 말씀드리며 양해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당초 방탄소년단은 오는 10월에 서울에서 'BTS 맵 오브 더 솔 원'을 열고 온라인 스트리밍과 오프라인 공연으로 동시 진행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코로나19 사태가 지속됨에 따라 결국 오프라인 공연을 취소하고, 온라인 스트리밍으로만 진행된다.

앞서 방탄소년단은 지난 6월 온라인을 통해 실시간 라이브 공연 '방방콘 더 라이브'를 열고 팬들과 만났다. 총 107개 지역에서 시청됐고, 동시 최다 접속자 수는 기네스 세계 신기록인 75만6600여 명에 이르렀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