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보드 핫100 4주째 톱2' BTS, 디지털송세일즈차트 한달째 1위 '롱런'(종합)
연예 2020/09/22 08:53 입력

100%x200

방탄소년단/빅히트엔터테인먼트 © 뉴스1

100%x200

방탄소년단/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BTS) '다이너마이트'(Dynamite)가 미국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 '핫 100' 2주 연속 2위를 차지했다. 4주째 최상위권을 지킨 방탄소년단은 흥행세를 이으며 대기록을 쌓아가고 있다.

빌보드는 21일(현지시간) 홈페이지 등을 통해 최신(9월26일자) '핫 100' 차트 소식을 알리며 방탄소년단의 '다이너마이트'가 2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빌보드에 따르면 '다이너마이트'는 다운로드는 지난 주보다 43% 하락한 7만8000건, 스트리밍은 6% 줄어든 1260만회를 나타냈다. 라디오에서는 전 주보다 6% 상승하며 1910만회를 기록했다. 다운로드 횟수나 스트리밍은 줄었지만, 라디오에서 지속적으로 상승세를 보이며 꾸준히 미국 청취자들에 노출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지난달 21일 발표된 '다이너마이트'는 발매 첫 주(9월5일자)에 '핫 100' 1위로 데뷔하고, 2주 차(9월12일자)에서도 1위 자리를 지킨 데 이어, 3주 차에는 한 계단 내려갔지만 2위로 최상위권을 유지했다. 이어 4주 차까지 2위를 기록하며 한 달간 흥행세를 이어가고 있다.

'핫 100'은 스트리밍, 라디오 방송 횟수, 음원 판매량을 종합해 싱글의 순위를 집계하는 빌보드의 메인 차트다. 9월26일자 차트 1위는 카디 비의 'WAP'이 지난 주에 이어 1위를 차지했다.

또한 '다이너마이트'는 이번에도 빌보드의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서 1위를 차지, 4주 연속 1위를 이어갔다. 이는 올해 해당 차트에서 최장 연속 1위를 기록이다.

앞서 방탄소년단은 '핫 100' 정상에 오른 최초의 한국 가수인 동시에, 빌보드의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에 이어 '핫 100' 1위까지 석권한 최초의 한국 가수라는 새 역사를 썼다. 또한 '다이너마이트'는 역대 '핫 100' 차트에 신규 진입하며 곧바로 1위에 오른 43곡 중, 2주 연속 정상을 수성한 20번째 곡이 됐다.

디스코 팝 장르(Disco Pop)의 '다이너마이트'는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에 활력과 희망의 메시지를 전파하고 싶다는 방탄소년단의 소망을 담은 곡이며, 방탄소년단은 데뷔 이래 처음으로 영어로 곡을 소화하는 새로운 도전에 나섰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지난 21일(한국시간) 미국 공영 라디오 방송 NPR 뮤직의 인기 프로그램 '타이니 데스크 콘서트'(Tiny Desk Concert)에 출연, '다이너마이트'를 비롯해 '세이브 미'(Save Me), '봄날'까지 3곡을 열창했다. '타이니 데스크 콘서트'는 소규모 콘서트 형식으로 펼쳐지는 NPR 뮤직의 라이브 콘서트 시리즈이며, 방탄소년단의 참여는 이번이 처음이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