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조슈아·도겸, 美 뮤지션 핑크스웨츠와 '17'으로 콜라보…17일 발매
연예 2020/09/15 14:14 입력

100%x200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워너뮤직코리아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그룹 세븐틴의 멤버 조슈아, 도겸과 미국 유명 뮤지션 핑크 스웨츠(Pink Sweat$)의 특급 컬래버레이션이 성사됐다.

15일 소속사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는 "세븐틴 조슈아, 도겸이 피처링에 참여한 핑크 스웨츠의 '17' 리믹스 버전이 오는 17일 오후 5시(한국시간) 전 세계 동시 공개된다"고 전했다.

세븐틴과 핑크 스웨츠의 컬래버레이션 곡인 '17'은 따뜻하고 달콤한 분위기가 돋보이는 마음을 담은 러브송으로, 오는 17일 공개되는 리믹스 버전에서는 조슈아와 도겸의 감미로우면서도 청량한 보컬이 더해져 낭만적인 곡의 무드를 한층 극대화하며 원곡과는 또 다른 매력을 선사할 예정이다.

앞서 핑크 스웨츠는 공식 SNS를 통해 '17x17x17x17'이라는 문구가 쓰여진 사진을 업로드하며 리스너들의 궁금증을 불러일으켰다.

핑크 스웨츠는 데뷔 앨범에 수록된 '어니스티'(Honesty)로 단숨에 미국 스포티파이 바이럴 차트에 입성하였고 지난 7월에 발매한 EP '더 프렐류드'(The Prelude)까지 연이어 화제를 모았다. 더불어 뉴욕타임스와 롤링스톤지, 빌보드 등 해외 유수 평단의 스포트라이트를 받고 있는 R&B 싱어송라이터다.

탄탄한 음악성과 다채로운 콘셉트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세븐틴은 지난 1월 월드 투어 '오드 투 유'(ODE TO YOU) 북미 투어를 통해 총 8개 도시에서 콘서트를 성료한 데 이어, 지난달 30일 개최된 온라인 팬미팅 '세븐틴 인 캐럿 랜드'(SEVENTEEN in CARAT LAND)로 총 121개 지역의 수많은 관객들을 운집시키는 등 글로벌 대세로서의 높은 위상을 떨치고 있다.

이처럼 K-POP 정상 그룹다운 글로벌한 행보를 펼치고 있는 그룹 세븐틴과 R&B의 신지평으로 호평을 받는 세계적인 아티스트 핑크 스웨츠와 만나 피워낼 환상적인 케미스트리에 전 세계 음악 팬들의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세븐틴 조슈아와 도겸이 피처링에 참여한 핑크 스웨츠의 '17' 리믹스 버전은 오는 17일 오후 5시(한국시간) 국내외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전 세계 동시 발매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