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식당' 백종원, 닭강정집 찾은 이승기 언급…"내가 미안하더라" 이유는
연예 2020/09/02 22:43 입력

100%x200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골목식당' 요리연구가 백종원이 가수 겸 배우 이승기를 언급했다.

2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백종원은 창동 골목에 위치한 닭강정집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앞서 백종원은 닭강정집이 발전이 없는 모습에 실망감을 표했었다. 이후 동네 형 이승기가 출격, 두 청년 사장들에게 위로의 말을 건넸었다. 닭강정 시식 값으로 5만원 권 두 장을 건네기도.

이같은 이승기의 배려에 대해 백종원은 "오히려 내가 미안해 지더라"고 고백해 눈길을 모았다.

백종원은 "사실 (닭강정집이) 하루 아침에 레시피를 알려주고 맛이 좋아질 수도 있다. 하지만 중요한 건 원리를 터득하는 거다. 맛보다 연구하는 원리를 알아야 한다"며 "거기에 대한 걸 내가 다 잡아주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백종원은 "다행히 (청년 사장들이) 그 이후에 엄청난 노력을 했더라"고 평가해 업그레이드 된 맛에 기대감을 줬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