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컷] 크리스탈→배우 정수정 '써치'서 완벽 엘리트 장교 변신
연예 2020/09/01 17:12 입력

100%x200

OCN '써치'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정수정의 첫 스틸컷이 공개됐다.

오는 10월 첫 방송 예정인 OCN 새 드라마 '써치'(극본 구모, 고명주/연출 임대웅, 명현우/제작 영화사 반딧불, 공동제작 OCN STUDIO, 총 10부작)는 최전방 비무장지대(DMZ)에서 시작된 미스터리한 실종과 살인사건의 비밀을 밝히기 위해 구성된 최정예 수색대 이야기를 담은 밀리터리 스릴러. 드라마로는 처음 선보이는 ‘밀리터리’와 ‘스릴러’란 장르의 결합이다.

정수정은 영리한 머리로 학군사관후보생 시절 군사학은 물론 동하계군사훈련 종합평가에서 최고점을 기록하며 임관성적 1등으로 졸업한 뒤, 미육군사관학교 해외연수도 마친 완벽한 스펙의 엘리트 장교 손중위 역할을 맡았다.

대담한 용기와 열정까지 무장, 모두에게 절대적 신임을 받는 에이스다. 철두철미한 군인 정신으로 해내는 임무마다 모두 성공적으로 마친 손중위는 민첩한 능력을 발휘해 DMZ에서 발생하는 의문의 사건들을 하나 둘씩 파헤쳐 나갈 예정이다.

제작진은 "배우 정수정이 이미 완성된 비주얼에 밀도 높은 캐릭터 소화력을 더해, 손중위를 완벽하게 구현하고 있다"고 전하며 "매사에 주도면밀한 손중위는 DMZ에서 발생하는 사건들의 핵심을 재빠르게 파고드는 특임대 브레인이다. 날카로운 촉으로 사건의 단서들을 놓치지 않는 그녀의 눈부신 활약을 기대해달라"고 당부했다.

'써치'는 영화와 드라마의 포맷을 결합한 OCN 드라마틱 시네마 네 번째 프로젝트로, 영화의 날선 연출과 드라마의 밀도 높은 스토리를 통해 웰메이드 장르물을 제작하기 위해 영화 제작진이 대거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영화 '시간 위의 집', '무서운 이야기'의 임대웅 감독이 연출을, 다수의 영화에서 극본, 연출을 맡았던 구모 작가와 고명주 작가가 집필을 맡았다. '미씽: 그들이 있었다' 후속으로 오는 10월 처음 방송될 예정이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