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파타' 베이식 "'가짜 사나이' 몸짱 만들어주는 줄 알고 지원"
연예 2020/09/01 13:52 입력

100%x200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래퍼 베이식이 '가짜 사나이'에 출연하게 된 계기에 대해 얘기했다.

1일 오후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서는 유튜브 콘텐츠 '가짜사나이'로 화제가 되고 있는 이근 대위와 래퍼 베이식이 출연해 DJ 최화정과 이야기를 나눴다.

베이식은 '가짜 사나이'에 출연하게 됐던 계기에 대해 "저는 처음에 진짜 큰 생각 없이 지원을 했다"라며 "채널에서 몸짱 만들어주는 건 줄 알고 지원을 했다가 특수부대 훈련이라는 걸 알게 돼서 엄청 겁을 많이 먹었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가짜 사나이'에서 베이식의 분량이 적었던 것에 대해 이근 대위는 "(교육 받는 건) 제일 잘 했던 것 같다"라며 "아무래도 방송에 나갈 때는 잘 못하는 사람들이 주목을 받는다, 3번(공혁준) 4번(가브리엘) 아직도 기억에 남는다"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