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트원정대' 진구 "다른 삶 살아온 김승진 선장, 배울점 위해 출연"
연예 2020/08/12 11:59 입력

100%x200

배우 진구가 12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MBC every1 '요트원정대'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요트원정대’는 모험을 꿈꿔왔던 네 남자가 요트를 타고 태평양 항해에 도전하는 과정을 담은 다큐멘터리식 예능 프로그램이다. 2020.8.12/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진구가 '요트원정대'에 출연한 이유를 밝혔다.

진구는 12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 호텔에서 진행된 MBC에브리원 '요트원정대' 제작발표회에서 "김승진 선장에 충격을 받았다. 상상 이상의 충격을 받았다"고 운을 뗐다.

그는 이어 "제가 살았던 삶과 전혀 다른 삶을 사셨던 분"이라며 "제가 배울 게 많을 거라 생각했고 감히 해보겠다고 했다"고 말했다.

또 진구는 "코로나19로 힘든 분들이 많으실 거라 생각된다. 위로의 말씀 전해드리고 싶고 방송 나가면 조금 더 유쾌한 웃음과 힘을 얻으셨으면 좋겠다. (너무 힘들어서) 바다를 다시 가지 않을 것 처럼 말했지만 사실은 농담이고 바다를 많이 사랑하게 됐다"고 고백했다.

한편 '요트원정대'는 모험을 꿈꿔왔던 네 남자가 요트를 타고 태평양 항해에 도전하는 과정을 담은 다큐멘터리식 예능 프로그램으로 김승진 선장을 비롯해 진구 최시원 장기하 송호준이 출연한다. 오는 17일 오후 8시30분 첫 방송.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