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컷] '편스토랑' 한지혜, 제주 해녀 도전…물질까지 거뜬
연예 2020/08/06 14:31 입력

100%x200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신상출시 편스토랑' 한지혜가 제주 해녀에 도전했다.

7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안주를 주제로 한 13번째 메뉴 대결이 이어진다. 그중 제주댁 한지혜는 존경하는 선배 연기자 고두심과 전화 통화를 한 후, 제주 해녀 도전을 감행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한지혜는 바다에 뛰어들기 전 떨리는 마음으로 누군가에게 전화를 걸었다. 전화 상대는 바로 국민배우 고두심이었다. 제주도가 고향인 고두심은 앞서 한지혜의 제주도 집에도 방문해 한지혜의 메뉴를 솔직하게 평가해준 절친한 선배다. 당시 고두심의 촌철살인 맛 표현, 한지혜와 나이를 뛰어넘은 케미스트리는 '편스토랑'에 큰 웃음을 선사하며 화제를 불러 모았다.

이날 한지혜는 해녀 도전을 앞두고 고두심에게 전화를 걸어 "선생님 해녀 역할 하시면서 물질해 보시니 어떠셨어요?"라고 물었다. 고두심이 최근 촬영을 마친 영화 '빛나는 순간'에서 해녀 역을 맡았던 것. 떨리는 심정으로 조언을 구하는 한지혜에게 고두심은 생각지도 못한 이야기들을 털어놔 한지혜를 깜짝 놀라게 했다. 과연, 고두심이 털어놓은 해녀 체험 스토리는 무엇일지, 한지혜의 반응은 어떠했을지 기대된다.

그렇게 고두심과 전화 통화를 마친 후, 한지혜는 본격적으로 제주 해녀 도전에 나섰다. 직접 제주 바다에 입수했지만 초보 해녀 한지혜는 좀처럼 해산물을 수확하지 못했다. 하지만 늘 파워 긍정인 한지혜인 만큼, 이번 도전에서도 한지혜는 좌절하지 않고 최선을 다했다. 그 결과 입수 3시간 만에 어마어마한 해산물 수확의 기쁨을 맛봤다고 해 궁금증을 커지게 한다.

한편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7일 오후 9시40분 방송된다.


[email protected]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