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기안84의 곤충 탐구생활…동심으로 돌아간 농촌 소년
연예 2020/08/06 13:25 입력

100%x200

MBC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웹툰 아이디어를 찾기 위해 시골로 떠난 기안84의 동심 가득한 하루가 펼쳐진다.

오는 7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기획 안수영 / 연출 황지영, 김지우)에서 곤충 소재의 만화를 기획 중인 기안84는 생생한 아이디어를 떠올리기 위해 먼 길을 떠난다. 초등학생 시절, 여름 방학의 추억이 담긴 고향으로 향한 그는 자연의 정취에 취한 듯 동심으로 돌아간 모습을 보인다고.

기안84는 잠자리채와 곤충채집통까지 동원, 완벽한 준비태세로 파브르를 넘어서는 '기브르'다운 면모를 선보인다. 그러나 넘치는 자신감과 달리, 예전 같지 않은 실력에 당황한 모습을 보인다고 해 무사히 곤충 채집을 끝마칠 수 있을지 궁금증을 더한다.

한편 과거의 추억에 젖은 기안84는 "그냥 뛰어야 될 것 같더라고요"라며 '러닝84'를 소환, 동심까지 더해진 해맑은 '초딩 스텝'을 선보인다고. 잠자리부터 풀벌레까지 완전 정복에 나선 그는 들판과 숲 속을 쉴 틈 없이 뛰어다니며 자연을 제대로 만끽한다고 해 기대감이 한층 더해진다.

'시골 소년' 기안84의 힐링 가득한 일상은 이날 오후 11시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