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살↑ 세대차이 NO" 스테파니, 브래디 앤더슨과 나이 초월 사랑 '시선 집중'
연예 2020/08/06 09:44 입력

100%x200

MBC캡처©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스테파니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아이돌, 뮤지컬 배우, 발레리나에 이어 '메이저리그 전설'의 연인 타이틀(?)까지 거머쥔 재능과 매력 부자 면모를 뽐냈다.

지난 5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기획 안수영 / 연출 최행호)는 가수 겸 배우이자 아트테이너 이혜영, '트바로티' 가수 김호중, 아이돌에서 발레리나로 변신한 스테파니, 티아라 출신 소연과 함께 한 '새 출발 드림팀'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특집은 인생 제2막을 연 4인 4색 게스트들의 인생 토크와 클래스 다른 고품격 무대로 풍성한 재미를 안겼다. 스페셜 MC 김종민은 특유의 '백치미' 넘치는 질문으로 적재적소에서 웃음을 유발, 연예 대상 수상자다운 노련한 예능감을 뽐냈다.

2년 만에 '라스'에 등장한 이혜영은 갱년기를 겪고 있다고 고백하며 남편의 탈모약과 여성 호르몬 약을 바꿔 먹은 일화를 공개해 웃음을 안겼다. 또 결혼기념일 9주년 남편에게 들은 달콤한 한마디, 점점 닮아 가는 딸의 이야기까지 시원시원하게 들려줬다.

무엇보다 엄정화, 디바, 레드벨벳 등 가수들의 스타일디렉터로 활약한 에피소드, 화가로 변신해 9년간 매일 10시간씩 그림을 그린 비화를 대방출해 시선을 끌었다. 화가로서 인생 2막을 시작한 이혜영은 "제 인생의 9년은 그림밖에 없다"며 애정을 드러내며 직업병을 얻었다고 고백하기도.

아이돌 천상지희, 솔로 가수, 뮤지컬 배우 그리고 발레리나로 눈부신 활약 중인 스테파니는 23살 연상인 전 메이저리거 브래디 앤더슨과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특히 8년간 친구로 지내다가 올초 재회, 사랑을 확인했다고 쿨하게 밝히며 "23살 연상 남친과 세대 차이가 없다"면서 연인의 모습이 담긴 영상을 공개해 시선을 끌었다.

스테파니는 "브래디 앤더슨이 구단 부회장으로 있었고, 발레리나로 활동할 때 발레 연회장에서 만났다"고 밝히며 당시 브래디 앤더슨은 25살의 스테파니를 35살로 알고 있었고, 스테파니 역시 브래디 앤더슨의 나이를 정확하게 알지 못했다고 덧붙였다.

이어 스테파니는 브래디 앤더슨의 나이가 김국진과 똑같다는 말에 "빠른 64년생이다. 1살 많다"고 전해 놀라움을 더했다. 자신의 어머니와 네 살 차이라고. 두 사람은 열애 소식이 화제가 되자 서로의 직업에 대해 정확하게 알게 됐다고 설명했다. 스테파니는 "그렇게 주목받는 선수인지 몰랐다. 너무 멋있고 좋았다. 나이 차이를 알고 나니 더 좋다. 편하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연애 스토리 외에도 아이돌에서 LA 발레단 유일 한국인으로 변신, 타고난 재능과 열정의 컬래버 에피소드를 공개해 '찐 능력자'임을 자랑했다. 특히 스테파니는 성악가 출신 김호중과 오페라 무대를 꾸며 LA까지 접수한 월드클래스 실력을 뽐냈다. 다시 보기 힘든 '월드클래스' 컬래버 무대에 MC들 역시 "진짜 고품격 무대"라며 극찬했다.

김호중은 다양한 매력으로 안방을 심쿵하게 만들었다. 김호중은 "꿈꾸던 삶을 살고 있다"고 현재의 인기에 대한 벅찬 소감을 밝혔다. 실물 칭찬에 현재 13kg을 감량했다고 밝혀 시선을 끌었고, 실제 주인공인 영화 '파파로티'를 무려 40번 봤다며 자신의 은사님과 나눈 대화가 영화에 고스란히 녹아 들어 더욱 감동이었다고 털어놨다.

또 김호중은 티아라의 '보핍보핍' 댄스로 귀요미 매력 발산은 물론 뮤지컬 '지킬 앤 하이드'의 삽입곡인 '지금 이 순간' 명품 무대를 선사하며 '트바로티'의 클래스를 증명했다.

티아라 해체 후 솔로로 돌아온 소연 역시 '찐 입담'을 뽐냈다. 소연은 "티아라로 활동했던 10년 동안 쉬는 날이 손꼽을 만큼 거의 없었던 것 같다"며 티아라 탈퇴 후 여행 등으로 시간을 보낸 근황을 밝혔다.

또 티아라의 데뷔 무대가 '라스'였다는 반전 사실부터 '보핍보핍'으로 가장 바쁘던 시기 김태우의 대기실을 털었던 일화까지 공개해 웃음을 안겼다.

다음 주 ‘라디오스타’는 박진영, 선미, 작곡가 김형석이 출연하는 ‘스승님이 누구니’ 특집이 예고돼 기대를 모은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