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외국인' 최여진 "줌바 강사 활동 중…1시간에 1000칼로리 소모"
연예 2020/08/05 21:09 입력

100%x200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대한외국인' 최여진이 줌바 댄스를 선보였다.

5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대한외국인'에서 최여진은 현재 줌바 강사로 활동 중이라고 밝혔다.

최여진은 "평소 운동으로 춤과 레저 스포츠를 한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특히 줌바 댄스에 대해서는 "1시간 하면 1000칼로리를 소모할 수 있다"고 알려 놀라움을 자아냈다.

그는 이어 "1시간 춤추면 다음 날 허리, 허벅지 살이 쏙 빠진다"고 덧붙여 출연진들의 관심을 끌었다.

최여진은 녹화장에서 '줌바 교실'을 열고 직접 시범을 보였다. 흥이 폭발한 모습이 시선을 강탈했다. 최여진은 "이렇게 50분을 논스톱으로 해야 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최여진 외에도 션, 김영철, 나태주 등 연예계 대표 운동 마니아들이 출연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