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희' 엄정화 "박성웅 멋진 목소리 처음 들어, 부캐 아니냐"
연예 2020/08/05 13:23 입력

100%x200

MBC 라디오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배우 엄정화가 박성웅 목소리에 놀랐다.

5일 오후 방송된 MBC라디오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는 영화 '오케이 마담'의 주역 엄정화, 박성웅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엄정화는 "이제 개봉 일주일 남았다. '미쓰 와이프' 이후에 시간이 5년이나 됐더라. 뭔가 더 애착이 가고 설레고 시사를 했는데 전 약간 울컥했다. 그 시간이 소중하고 기다리던 시간이라 너무 기쁘더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그는 "근데 박성웅씨 오늘 목소리가 너무 멋져 보이게 들린다. 근데 제가 이런 목소리를 잘 못들었다. 이거 부캐 아니냐"며 "오늘 처음 봤다"고 웃었다.

이에 박성웅은 "원래 이렇다. 그런데 영화에서 철부지 연하 남편이라 목소리까지 변조해서 연기했다. 지금이 본캐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오케이 마담'은 생애 첫 해외여행에서 난데없이 비행기 납치 사건에 휘말린 부부가 평범했던 과거는 접어두고 숨겨왔던 내공으로 구출 작전을 펼치는 초특급 액션 코미디로 오는 12일 개봉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