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해외연예] '뮬란', 코로나19 여파 결국 극장 개봉 포기…9월4일 디즈니+ 공개
연예 2020/08/05 09:51 입력

100%x200

'뮬란' 포스터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디즈니 실사 영화 '뮬란'이 결국 극장 개봉을 포기한다.

4일(현지시간) 미국 연예매체 버라이어티에 따르면 '뮬란'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극장 개봉을 하지 않고, 오는 9월4일부터 디즈니 플러스에서 스트리밍된다.

'뮬란'은 디즈니 플러스에 월 구독료를 지불했던 기존 이용자들에는 제공되지 않는다. 월 구독료 6.99달러 이외에 29.99 달러를 별도로 지불해야 '뮬란'을 볼 수 있다.

CNN에 따르면 밥 차펙은 디즈니 CEO는 "전염병이 발생한 가운데 소비자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다른 접근 방식을 생각해야 한다"며 "가족 영화를 적시에 제공할 수 있는 방법을 찾는 것이 중요하다고 봤다"고 밝혔다.

하지만 스트리밍을 택한 것은 일시적인 진행 방식이다. 버라이어티에 따르면 밥 차펙은 "'뮬란'에 대한 크 변화는 회사의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은 아니다"라며 "일회성으로 보고 있다"고 설명했다.

버라이어티는 "디즈니의 이 같은 조치는 영화 사업이 전염병에 의해 무너졌을 때 스트리밍 채널에 대한 의존도가 높아질 것을 의미한다"고 전했다. 또한 "광범위한 전투 장면과 화려한 세트 및 의상으로 '뮬란'은 큰 화면에서 꼭 봐야 할 영화였다"며 "디즈니가 '뮬란' 개봉을 세 차례 연기했을 때 극장에서 꼭 봐야 할 영화로 필요성이 강조된 바 있다"고도 덧붙였다.

당초 '뮬란'은 지난 3월 개봉 예정이었던 디즈니의 텐트폴 영화였으나, 코로나19 여파로 개봉을 여러 차례 연기했다.

디즈니 플러스가 서비스 되지 않고 있는 일부 국가에서는 극장 개봉을 검토 중이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