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브라이언, 서장훈 능가하는 최강 깔끔남
연예 2020/08/02 21:53 입력

100%x200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브라이언이 새집을 공개했다.

2일 오후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김희철 신동 지상렬이 플라이투더스카이 브라이언의 집에 놀러 갔다.

이날 김희철은 자기보다 더 깔끔해서 존경하는 사람이라고 말했다. 세 사람은 브라이언의 새집을 구경했다. 신동은 "김희철보다 훨씬 위다"며 감탄했다. 브라이언은 머리가 긴 김희철에게 "머리 묶어달라"고 부탁했다. 머리카락을 흘릴까 봐 걱정했던 것.

깔끔하기로는 둘째가라면 서장훈도 "브라이언 집에 갔다가 혼났다"고 말했다. 그는" 부대찌개를 먹다가 카펫에 땀 흘렸다고 혼났다. 나도 못 느꼈는데 지켜보고 있다가 '지금 땀 흘렸다'고 했다. 그런 지적을 당한 게 태어나서 처음이라 반성했다"고 말했다.

브라이언의 냉장고를 열자 감탄이 이어졌다. 김희철은 깔끔하기로 유명한 서장훈 노홍철을 함께 언급하며 "존경한다"고 말했다. 음료수가 줄 서 있는 냉장고를 보며 서장훈은 흡족한 미소를 지었다.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