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제시 "유재석 되게 좋아, 진짜 형제 같아" 티격태격 케미
연예 2020/08/02 17:35 입력

100%x200

SBS 방송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제시가 '런닝맨'에서 호흡을 맞췄던 유재석과 형제 케미를 드러냈다.

2일 오후 5시 방송된 SBS '런닝맨'에는 제시, 마마무 솔라, 전소미, 이영지가 게스트로 출격해 '여동생은 못 말려 레이스'를 진행했다.

이날 양세찬은 제시와 형제가 되는 것을 두려워하다가 뒤늦게 제시에게 왔다. 이어 제시-유재석-양세찬으로 형제를 구성한 뒤 황급히 오프닝 장소로 갔다.

제시는 이내 유재석을 보고 "반갑다. 내가 재석 오빠를 되게 좋아한다. 진짜 형제 같다"고 밝혔다.

또 제시는 양세찬에게 "오빠 그날 무시했다. 나 되게 상처 받았다"고 앞서 '런닝맨'에 출연했을 당시를 언급했고, 양세찬도 "나도 네가 영어해서 못 알아들어서 상처 받았다. 너도 무시했다"고 맞받아쳐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런닝맨'은 매주 일요일 오후 5시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