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주현, 싹쓰리 데뷔 축하 "바람 허락"…이효리 "받아줄거지" 훈훈 우정
연예 2020/08/02 15:15 입력

100%x200

가수 옥주현/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핑클 옥주현이 멤버 이효리의 싹쓰리 활동을 응원했다.

옥주현은 2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자유를 억압하는 것들을 끝내버리겠다는 내 멤버가 요즘 많은 이들을 G(지)리게 하느라 바쁘다. 아주 부심 오르게 해주고 있어. 그러니 잠시 바람피우는 거 허락해줄게. 엔조이 걸 유 고 걸(Enjoy girl U go girl)"이라는 글을 올렸다.

이와 함께 올린 영상에는 핑클이 지난 2019년 방송된 JTBC '캠핑클럽'에서 당시 공연을 준비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영상 속 이효리는 "자유를 억압하는 것들을 끝내버리겠다!"고 외쳐 눈길을 끈다.

옥주현은 이어 "#싹쓰리 #데뷔무대축하합니다 #핑클짱"이라며 핑클 멤버들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태그해 여전한 우정을 드러냈다.

이에 이효리는 댓글로 "바람 좀 피우고 돌아갈게. 다시 받아줄 거지?"라고 달았고, 옥주현은 "당연하지 여보. 당신이 하고 싶은 거 다 해"라고 화답해 훈훈함을 안겼다.

한편 이효리는 현재 MBC '놀면 뭐하니?'를 통해 '부캐' 린다G로 변신해 유재석, 비와 함께 혼성 그룹 싺쓰리로 활동 중이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