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TV] '비스' 최정원, 양준일 댄서로 활약한 과거…"최근 연락 왔다"
연예 2020/07/22 05:30 입력

100%x200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비디오스타' 최정원이 가수 양준일과의 친분을 밝혔다.

지난 21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서는 뮤지컬 배우 최정원이 등장한 가운데 과거 영상들이 공개됐다.

오래전 '뽀미 언니'였던 최정원은 특히 '양준일 댄서'로 활약했던 과거가 공개되며 놀라움을 안겼다.

최정원은 양준일에 대해 "저랑 동갑이라 친해졌다. 요즘에 주목받는데 제가 행복하더라"고 입을 열었다.

특히 최정원은 "최근 연락 왔었다. 지인한테 (연락처를) 물어봤나 보더라. '하이 마이 걸프렌드'라고 문자가 왔다. 보이스피싱(사기전화)인 줄 알았다"고 밝혀 웃음을 줬다.

그는 "문자를 잊고 있다가 뒤늦게 다시 봤다. 바로 전화했더니 양준일씨라고 하더라. '같이 한번 밥 먹자'고 했다"며 뒷이야기를 전했다.

"당시 춤 기억하냐"라는 질문에 최정원은 "사실 그 춤이 쉬워 보여도 계속 각을 만드는 춤이다. 담이 올 수도 있는 안무"라고 답한 뒤 폭풍 댄스를 선보였다.

함께 게스트로 출연한 배우 송일국이 양준일 역할을 맡아 웃음을 줬다. '원조 아가씨' 최정원의 댄스가 감탄을 자아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