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로' 정은지 전곡 프로듀싱…미니 4집 완성도 높였다
연예 2020/07/13 08:22 입력

100%x200

정은지/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그룹 에이핑크 정은지가 다채로운 감성의 신보 수록곡을 예고했다.

소속사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측은 9일부터 13일까지 자정 마다 에이핑크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을 통해 차례로 공개한 정은지 미니 4집 '심플'(Simple)의 트랙 트레일러 영상 오픈을 완료하며 컴백 임박을 알렸다.

트랙 트레일러 영상은 신보 '심플'의 전체적인 주제를 표현한 '심플 이즈 더 베스트'(Simple is the best), 선우정아와 호흡을 맞춘 '후(Whoo)', 작년 콘서트 무대로 선공개해 화제를 모았던 '두고 왔나 봐요', 손에 관한 달달한 사랑 노래로, 10CM와 작업한 '보습의 중요성', 오래된 감성을 좋아하는 정은지가 느리게 가는 시간에 대해 노래한 '느리게 가는 세상'까지 타이틀곡 ‘어웨이'(AWay) 외 5곡의 수록곡을 소개했다.

수록곡들의 다채로운 매력을 담은 영상은 남다른 감성과 높은 완성도로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으며 명반의 탄생을 예감케 했다.

신보 '심플'은 '단순한 것이 가장 아름답다'는 주제를 담았으며, '복잡한 세상을 살아가면서 어려운 것들을 내려놓고 조금은 쉽고 단순하게 살아가자'는 내용을 6개의 트랙으로 표현한 앨범이다. 정은지가 프로듀싱한 이번 앨범에는 선우정아, 10CM, 소수빈과 이현영 등 실력파 작가진이 나서 완성도를 높였다.

신곡 '어웨이'는 인기 작곡가 김연서, 밍지션의 곡으로, 정은지의 파워풀한 보이스로 시원하고 신나는 느낌을 담은 '청량송'을 예고하고 있다. 바쁘게 살아가고 있는 모든 이 시대의 사람들과 스스로를 생각하며, 바쁜 일상 속 공허한 마음을 돌아보면서 어딘가로 훌쩍 떠나고 싶은 마음을 가사로 표현했다.

한편 정은지는 오는 15일 미니 4집 '심플'로 컴백, '혜화(暳花)' 이후 1년 9개월 만에 미니 앨범을 발표한다. K팝 대표 걸그룹 에이핑크의 메인보컬이자 손꼽히는 여자 솔로 아티스트로서 독보적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정은지가 신곡 '어웨이'로 올 여름 서머퀸의 존재감을 과시할지 관심이 모아진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