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 공항 패션은 레깅스
연예 2020/07/12 23:52 입력

100%x200
(인천공항=뉴스1) 권현진 기자 = 배우 현빈이 영화 '교섭' 촬영차 12일 밤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요르단으로 출국하고 있다.

황정민, 현빈을 비롯한 출연 배우들은 요르단 도착 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격리 기간 8일을 거친 뒤 영화 촬영에 돌입한다.

애초 '교섭'은 지난 3월 요르단에서 촬영을 시작할 계획이었으나 코로나19로 인해 현지 촬영이 불발됐다. '교섭’은 코로나19의 이후 해외 로케에 나서는 첫 한국영화인 것은 물론 요르단에서 현지 촬영하는 전 세계 최초의 작품이다.

한편 '교섭'(감독 임순례)은 중동에서 납치된 한국인을 구하고자 고군분투하는 외교관과 국정원 요원의 이야기를 담았다. 2020.7.12./뉴스1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