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 감량' 빈첸, 첫 정규 '유사인간' 발매…"스무살 모습 담아"
연예 2020/07/09 08:30 입력

100%x200

빈첸/로맨틱팩토리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래퍼 빈첸의 첫 정규앨범이 베일을 벗는다.

빈첸은 9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정규앨범 '유사인간'을 발매한다.

'유사인간'은 14개의 트랙이 하나의 서사를 이뤄내며 기승전결을 완성하는 짜임새 있는 형태의 앨범으로, 유기적인 메시지의 연결로 전 트랙 모두 들어야 그가 담은 메시지를 이해할 수 있다.

음악적으로 새로운 시도를 많이 한 타이틀 곡 '아이'(i)는 현재 EDM 신에서 가장 독보적인 프로듀서 겸 DJ 어드밴스드와 같이 만든 트랙으로, 기존의 빈첸에게서는 볼 수 없었던 새로운 시도를 엿볼 수 있다.

특히 빈첸은 이번 앨범에서 말하는 '유사인간'의 이미지를 구현하기 위해 두 달간 15㎏을 감량, 달라진 비주얼을 뮤직비디오와 앨범 사진들로 감상하는 것 또한 묘미가 될 예정이다.

이번 앨범에 대해 빈첸은 소속사를 통해 "힘들고 우울해 술에 빠져 살았던 20살의 이병재를 모아놓은 앨범"이라며 "21살의 이병재가 들었을 때는 아픈 앨범인 것 같다. '유사인간'을 마지막으로 사람 사는 것처럼 살아보려고 한다"고 밝혔다.

한편 빈첸의 첫 번째 정규앨범 '유사인간'은 9일 오후 6시에 모든 음원사이트에서 감상이 가능하며, 10일부터 오프라인 매장에서 구매가 가능하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