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컷] '사이코지만 괜찮아' 김수현x서예지, 애틋한 포옹 포착
연예 2020/07/05 13:49 입력

100%x200

tvN '사이코지만 괜찮아'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사이코지만 괜찮아' 김수현과 서예지가 서로를 뜨겁게 끌어안은 모습이 공개됐다.

tvN 토일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극본 조용/ 연출 박신우) 측은 5일 어린 시절의 기억이 통하게 된 문강태(김수현 분)와 고문영(서예지 분)이 서로를 뜨겁게 끌어안고 있는 모습이 담긴 스틸컷을 공개했다.

지난 방송에서 고문영은 문강태를 자신의 '저주받은 성'으로 오도록 자극했다. 하지만 그곳이 어딘지 모를 거라고 예상한 것과 달리 "가봤으니까, 네가 나를 구해주고 내가 너한테서 도망쳤던 그때"라는 대답에 고문영은 그제야 문강태도 자신과의 어린 시절을 기억하고 있었음을 깨달았다.

준비한 꽃다발을 처참히 짓밟히고 돌아서야 했던 어린 문강태가 성인이 되어 저주받은 성의 문을 스스로 열고 들어가는 모습을 끝으로 5회가 마무리 돼, 새로운 관계가 열리게 될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런 가운데 공개된 스틸컷 속에는 고문영의 저주받은 성에 드디어 발을 들인 문강태가 그녀와 뜨겁게 껴안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어두컴컴한 성 안 한복판에서 서로를 강하게 끌어당긴 두 사람의 모습이 보기만 해도 설레는 감정이 들게 만든다.

하지만 불안과 두려움이 잔뜩 서린 얼굴로 문강태에게 의지하는 고문영과 그런 그녀를 품에 안고 어두운 낯빛을 드러낸 문강태의 표정에서 묘한 긴장감이 느껴지고 있어 이날 두 사람에게 어떤 일이 있었을지 호기심이 모아진다.

제작진은 "그간 고단한 삶에 지친 문강태의 진심과 문강태를 더욱 갈구하는 고문영의 진심이 정면으로 충돌하게 된다"라며 "극단의 감정이 차오를수록 자신의 감정에 점점 더 솔직해지는 두 인물의 변화를 관심 있게 지켜봐주시기 바란다"라고 기대 포인트를 전했다.

한편 '사이코지만 괜찮아'는 매주 토, 일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