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사표' PD "나나·박성훈, 믿음 커…연기로 비판하지는 못할 것"
연예 2020/07/01 14:20 입력

100%x200

나나, 황승기 PD, 박성훈(왼쪽부터)/ 사진제공=KBS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황승기 PD가 '출사표'에 나나와 박성훈을 캐스팅한 이유에 대해 얘기했다.

1일 오후 KBS 2TV 새 수목드라마 '하라는 취업은 안하고 출사표'(극본 문현경/ 연출 황승기 최연수/ 이하 '출사표')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 가운데, 배우 나나 박성훈과 황승기 PD가 참석했다.

이날 황 PD는 나나 박성훈을 캐스팅한 이유에 대해 "두 배우와는 한 번씩 호흡을 맞췄다"라며 "'저스티스'에서 제가 B팀 감독을 했을 때 같이 호흡을 맞춰봤다"라고 얘기했다.

이어 "두 분 다 이번 작품에서 '저스티스'와는 상반된 캐릭터를 연기하게 됐다"라며 "제가 직접 현장에서 만나보고 연기하는 것을 봤을 때 이 배우들이 더 잘할 수 있는 배역이 있을 거라는 확신을 가졌다. 그러다 대본을 받고 한 번 이 배우들과 다시 한 번 해보는 것이 어떨까 싶었다"라고 말했다.

황 PD는 또한 "나나씨는 코믹한 역할을 했을때 매력이 더 보이는 캐릭터였다"라며 "또 (박)성훈씨는 제가 본 남자 배우 중에 정말 믿고 볼 수 있는 연기를 잘하는 배우였다. 정말 연기 하나만 보고 캐스팅했다"라고 얘기했다.

그러면서 황 PD는 "인지도와 인기도 중요했지만 연기를 잘하는 배우를 보려는 맥락에서 캐스팅했다"라며 "연기로는 비판할 것이 없는 드라마라는 확신이 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출사표'는 민원왕 구세라(나나 분)가 구청에서 참견도 하고 항의도 하고 해결도 하고 연애까지 하는 오피스 로맨틱코미디다. 1일 오후 9시30분 처음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