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돌' 박현빈, 2년만의 컴백…둘째 딸과 스페셜 출연
연예 2020/07/01 09:38 입력

100%x200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트로트 가수 박현빈이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2년 만에 돌아온다.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 측은 1일 "박현빈이 오는 5일 방송에서 스페셜 가족으로 출연한다"라고 밝혔다.

지난 2018년 2월 생후 8개월이었던 아들 하준이와 함께 슈퍼맨 도전을 했던 초보 아빠 박현빈은 이날 방송에서 두 남매의 아빠로 돌아온다.

박현빈은 지난 '슈퍼맨이 돌아왔다' 출연 당시 하준이에게 '샤방샤방'을 자장가로 불러주는 트로트 대디의 모습으로 큰 화제가 됐다. 또한 초보 아빠의 현실적인 좌충우돌을 보여주며 많은 시청자들의 공감을 불러 일으켰다.

이후 지속적인 육아 활동으로 웬만한 지식에는 통달한 '육아 만렙' 박현빈이지만, 두 아이를 혼자 돌보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었다. 이에 박현빈이 무사히 도전을 마칠 수 있을지 궁금증이 더해진다.

또한 박현빈의 둘째 딸 하연이의 세젤귀 매력이 첫 촬영부터 제작진을 사로잡았다고 전해져 기대를 높인다. 찹쌀떡을 연상시키는 하얗고 통통한 볼과 넘치는 애기미로 현장에 있었던 모든 이들을 '하연이 홀릭'에 빠뜨렸다는 후문이다.

한편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15분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