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입니다' 김지석, 한예리가 군 시절 보냈던 편지 보며 '미소'
연예 2020/06/30 21:11 입력

100%x200

tvN '(아는 건 별로 없지만) 가족입니다'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가족입니다' 김지석이 한예리가 보냈던 편지를 보며 추억을 떠올렸다.

30일 오후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아는 건 별로 없지만) 가족입니다'(극본 김은정/연출 권영일/이하 '가족입니다')에서는 대학 동창 부부를 만난 뒤, 자신의 군 시절을 떠올리는 박찬혁(김지석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박찬혁은 김은희(한예리 분)와의 전화 통화 중, 군 시절에 김은희가 연인인 척 거짓으로 썼던 가짜 연애편지를 언급했고, 이에 당황한 김은희는 "절대 기억 안 난다"고 전화를 마무리 한 뒤 발버둥이를 치며 부끄러워했다.

박찬혁은 한예리가 썼던 편지를 다시 한번 읽으며 미소 지었고, 한예리는 당시를 떠올리며 '어디서나 사진을 찍던 너의 환한 모습, 그런 네 모습을 공들여 담았던 그 시절의 나'라고 생각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tvN '(아는 건 별로 없지만) 가족입니다'는 가족 같은 타인과, 타인 같은 가족의 오해와 이해에 관한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매주 월, 화 오후 9시에 방송된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