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컷] '부럽지' 박진영x원더걸스, 재상봉…숨겨진 이야기 대방출
연예 2020/06/29 08:33 입력

100%x200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부러우면 지는거다' 박진영과 원더걸스 멤버들이 상봉한다.

29일 오후 10시50분 방송되는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 시즌1 마지막회에서는 JYP 박진영과 원더걸스 멤버들의 만남이 그려진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약 3년 만에 뭉친 원더걸스 멤버들과 우혜림은 '브라이덜샤워'를 마치고 JYP 박진영을 만나 직접 청첩장을 전했다. 우혜림의 청첩장을 받은 박진영은 "두 번 째네"라며 딸을 보내는 아빠의 복잡 미묘한 미소를 지었다.

오랜만에 만난 원더걸스 멤버들과 박진영은 과거 활동 당시 추억과 숨은 이야기를 풀어 놓으며 회상에 젖었다. 또한 그동안 서로 알지 못했던 새로운 모습을 알게 되면서 놀람과 감동의 시간을 보냈다.

박진영이 생각하는 원더걸스 멤버들의 연애에 대한 이야기도 공개된다. 우혜림 다음으로 결혼할 사람에 대한 질문에 박진영은 가장 걱정이 되는 멤버를 꼽으며 원더걸스 멤버들의 '남자 보는 눈'에 대한 걱정거리를 털어 놓았다. 과연 박진영의 걱정을 한 몸에 받은 멤버는 누구일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그런가 하면 박진영은 우혜림이 신민철을 처음 봤을 때를 기억하는지 묻자 "나한테는 얼마나 중요한 일인데"라며 자신도 많이 긴장했던 순간이라고 고백하기도 했다. 때마침 신민철도 현장에 등장해 묘한 분위기가 만들어졌다고 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원더걸스를 만난 신민철은 마치 또 다른 장인 어른과 처제, 처형들을 만난 듯 더욱 긴장한 모습을 보여줬다. JYP 사옥에서 박진영과 원더걸스 멤버들로 꾸며진 '색다른 상견례'가 펼쳐졌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