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트시그널3' 박지현♥김강열에 몰입…7주 연속 비드라마 화제성 1위
연예 2020/06/25 14:54 입력

100%x200

채널A '하트시그널3' 포스터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3'가 7주 연속 비드라마 1위를 유지 중이다.

'하트시그널 시즌3'는 전주 대비 화제성 12.79% 증가, 7주 연속 비드라마 1위를 수성했다. 천안나, 정의동, 김강열, 박지현의 러브라인에 몰입해 시청한 누리꾼들이 많았으며, 출연진의 선택에 다양한 의견 발생했다. 비드라마 출연자 화제성 TOP10에 6명의 출연진이 이름을 올렸다.

비드라마 2위는 Mnet '로드 투 킹덤'으로 전주 대비 화제성 75.53% 상승하며 종영했다. '로드 투 킹덤'은 최종 경연을 앞두고 팬들의 다양한 투표 독려 이벤트가 크게 화제 됐으며, 그룹 더보이즈가 최종 우승을 차지해 팬들의 응원이 쏟아졌다.

JTBC '팬텀싱어3'는 비드라마 3위로 전주 대비 화제성 소폭 증가하며(+4.35%), 8주 연속 화제성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결승으로 향하는 최종 3팀이 결성돼 기대된다는 네티즌 반응이 다수 발생했다.

TV조선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 - 사랑의 콜센타'는 전주 대비 화제성 16.34% 증가하며 비드라마 4위를 기록했다. 출연진이 명작 영화 속 주인공으로 변신을 감행한 것에 '색다른 모습을 볼 수 있어 재미있었다'는 '의견과 유쾌하게 시청했다'는 댓글이 쏟아졌다. 임영웅은 비드라마 출연자 화제성 9위에 이름을 올렸다.

유아인 출연으로 크게 화제를 모은 MBC '나 혼자 산다'는 전주 대비 화제성 22.90% 증가하며 비드라마 5위를 차지했다. 유아인의 화려한 집과 자동차가 네티즌의 이목을 사로잡았으며, 솔직하고 소탈한 모습에 호평이 이어졌다. 유아인은 비드라마 출연자 화제성 부문 2위로 진입했다.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전주 대비 화제성 56.17% 증가하며 비드라마 6위에 올랐다. 긴급 점검에서 지적을 받은 서산 돼지찌개집과 홍탁집에 네티즌의 질타가 쏟아졌으며, 반대로 제작진이 자극적으로 편집을 하는 것 같다는 지적도 빈번했다. 백종원은 비드라마 출연자 화제성 8위를 차지했다.

다음으로 비드라마 화제성 7위는 MBC '놀면 뭐하니?(전주 대비 화제성 26.30% 증가)', 8위는 MBC '복면가왕(전주 대비 화제성 22.64% 증가)', 9위는 예정작 Mnet 'I-LAND', 10위는 TV CHOSUN '뽕숭아학당(전주 대비 화제성 7.44% 증가) 순이었다.

본 조사는 TV화제성 분석 기관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이 지난 15일부터 21일까지 방송 중이거나 방송 예정인 비드라마 178편을 대상으로 뉴스 기사, 블로그/커뮤니티, 동영상, 사회관계망 서비스(SNS)에서 발생한 누리꾼들의 반응을 분석해 지난 22일에 발표한 결과이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