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6㎏ 진입" 구혜선, 11㎏ 감량 후 '또' 다이어트 성공…전성기 넘은 미모(종합)
연예 2020/06/24 08:52 입력

100%x200

구혜선 인스타그램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겸 작가 구혜선이 계속되는 다이어트로 주목받고 있다.

구혜선은 지난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46 진입했어요"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40kg대에 진입한 후 더욱 물오른 청순 미모를 자랑하는 구혜선의 모습이 담겼다. 또 구혜선은 체중계 수치를 공개하기도. 현재 구혜선의 체중은 46.7kg을 나타내고 있다.

앞서 구혜선은 지난 2018년 7월 '제22회 부천국제판타스틱 영화제' 레드카펫을 밟았을 당시 살이 오른 모습으로 화제가 된 바 있다. 임신설 및 건강 이상설 등이 제기되자 당시 구혜선은 직접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셀카를 올리며 "밥 많이 먹어서 살이 쪘다. 10kg"이라는 글을 남기기도 했다.

이후 구혜선은 올 4월 중순 남편 안재현과 이혼소송 후 첫 공식석상이었던 전시회 기자간담회에서 "(전시회)준비를 하면서 지금은 11kg이 빠졌다"며 "아침만 먹고 운동하면서 준비를 했고, 사실 살이 좀 쪘을 때는 개인적으로는 건강이 좋아졌다고 생각했는데 나중에 무릎이 아파져서 살을 빼게 됐다"라며 "새로운 마음으로 뵙고 싶어서 운동도 하고, 다이어트 보조제도 좀 먹었다"고 고백해 또 한 번 화제가 됐다.

구혜선은 이후 지속적으로 인스타그램을 통해 셀카를 공개하며 다이어트 뒤 전성기 못지 않은, 더욱 물오른 인형 미모를 뽐냈다. 또한 밝아진 표정의 근황을 공개하거나 소통이 활발해지는 등의 모습으로 많은 누리꾼들의 응원을 받기도 했다.

또한 구혜선은 계속되는 다이어트로 몸무게도 40kg대에 진입했다. 이에 누리꾼들은 "건강도 챙기시길 바라요" "어떤 모습이든 아름다우니까요" "어떻게 빼셨는지 알려줄 수 있나요" 등 반응을 보이는 등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한편 구혜선은 지난 19일 진행된 제25회 춘사영화제에 심사위원으로 참석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